메트로人 머니 산업 IT·과학 정치&정책 생활경제 사회 에듀&JOB 기획연재 오피니언 라이프 AI영상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머니

  • 증권
  • 은행
  • 보험
  • 카드
  • 부동산
  • 경제일반

    산업

  • 재계
  • 자동차
  • 전기전자
  • 물류항공
  • 산업일반

    IT·과학

  • 인터넷
  • 게임
  • 방송통신
  • IT·과학일반

    사회

  • 지방행정
  • 국제
  • 사회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산업>철강/중공업

삼성중공업, 3313억원 규모 LNG운반선 1척 수주…연일 기록 갈아 치워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운반선.

삼성중공업이 연일 수주 낭보를 전하며 실적개선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주로부터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1척을 3313억원에 수주했다고 30일 밝혔다. 수주한 선박은 2025년 12월까지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올해 총 36척의 LNG선 건조계약을 체결하며 한해 최대 수주기록을 세웠다. 이는 올해 삼성중공업이 수주한 선박 49척의 73%를 차지한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현재까지 94억 달러를 수주해 연간 목표 88억 달러의 107%를 달성했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