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다건-심혜성-박현영, 치어리더들 성희롱 고충 토로 "노출 없는..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황다건-심혜성-박현영, 치어리더들 성희롱 고충 토로 "노출 없는 일 하라고?"

최종수정 : 2018-12-13 03:01:40

 사진 황다건, 심혜성, 박현영 인스타그램
▲ (사진=황다건, 심혜성, 박현영 인스타그램)

삼성 라이온즈 치어리더인 황다건에 이어 동료인 심혜성과 박현영도 성희롱 피해를 폭로했다. 황다건과 심혜성은 2000년생으로 현재 미성년자다.

심혜성은 11일 SNS를 통해 "'성희롱이 싫으면 노출이 없는 옷을 입어라, 노출 없는 일을 해라'라는 말로 피해자에게 모든 책임을 안기고"라며 "수십수백 명의 치어리더가 성희롱을 수도 없이 당해도 그중 몇 명이 나처럼 자기 의견을 알릴 수 있을까?"라고 호소했다.

이어 "초상권도, 피해를 입고 피해 입었다고 말할 권리도, 피해자가 될 권리도 그 어떤 인권도 없는 우리일지도"라며 "혹여나 논란거리가 되어 남이게 피해가 될까 봐 '노이즈 마케팅' 이딴 소리나 들을까 봐 어떤 의견도 내지 못하는, 어리고 조신하지만 너희들의 성욕은 채워줘야 하는 직업일지도"라며 울분을 토했다.

동료 박현영도 같은 날 "노출하고 싶어서 하는 게 아닌, 그냥 춤추고 무대 위에 서는 게 좋아서 치어리더라는 일을 하는 사람도 충분히 많다는 걸 알아주세요 제발"이라고 댓글을 썼다.

현재는 황다건의 게시글이 삭제된 상태지만, 지난 10일 황다건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을 향한 성희롱 발언이 담겨있는 일간베스트저장소(일베) 게시글 내용을 캡처해 게재했다. 해당 게시물에는 성적으로 황다건을 희롱하는 글이 담겨 있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