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지카와 동성애자 고백 "나는 게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후지카와 동성애자 고백 "나는 게이"

최종수정 : 2018-09-13 14:58:07
 사진 후지카와 SNS
▲ (사진=후지카와 SNS)

일본계 미국 골퍼 태드 후지카와가 동성애자임을 고백해 관심을 끈다.

후지카와는 12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들이 이미 알고 계셨을 수도 있지만 나는 게이"라고 동성애자임을 밝혔다.

후지카와는 "내 성 정체성을 공개하는 데 있어서 마음이 오락가락했다. 다른 사람이 알아도 상관없다는 생각에 굳이 커밍아웃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러나 암울했던 시기에 다른 이들의 이야기가 희망을 갖는 데 얼마나 도움이 됐는지를 기억한다"며 커밍아웃을 결심한 이유를 설명했다.

후지카와는 미국 하와이 출신으로 15살 때인 2006년 US오픈에 출전해 '골프 신동'으로 불리며 주목받았다. 그는 2007년 소니오픈에서는 PGA투어 사상 두 번째로 어린 나이로 컷 통과에 성공하며 그해 여름 프로로 전향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