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진혁 멀티포' NC, 롯데에 13-6 대승…PO行까지 단 1승

'노진혁 멀티포' NC, 롯데에 13-6 대승…PO行까지 단 1승

최종수정 : 2017-10-11 22:43:14
▲ 11일 경남 창원시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 NC다이노스와 롯데자이언츠의 경기에서 승리한 NC 노진혁과 선수들이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NC 다이노스가 5홈런 경기를 펼친 끝에 롯데 자이언츠를 13-6으로 꺾고 시리즈 2승 1패를 기록했다. 플레이오프까지 단 1승만이 남았다.

NC는 11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포스트시즌 준PO 3차전에서 롯데를 상대로 홈런 5개를 터뜨리며 13-6 승리를 거뒀다.

NC가 포스트시즌에서 5홈런을 거둔 것은 처음이다. 종전 최다 홈런 기록은 지난해 LG와 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기록한 3홈런이다.

이날 NC는 장타력을 앞세워 롯데를 제압했다. 1회 재비어 스크럭스가 롯데 선발 송승준에게 중앙 담장을 넘어가는 선제 투런 홈런을 터뜨린 데 이어 3회 노진혁, 5회 나성범이 홈런을 기록했다.

10-4로 승기를 잡은 6회에는 모창민이 장시환에게 좌월 솔로포를 터뜨리며 기세를 이어갔고, 8회말 노진혁이 또 한 번의 홈런을 터뜨리며 13-6을 기록,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앞서 부산에서 있었던 1~2차전을 1승 1패로 마치고 마산으로 돌아온 NC는 이날 3차전을 잡으며 5선 3선승제 준플레이오프에서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