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밴드 이브, 원년멤버 다시 한번 뭉쳤다…17일 스페셜 앨범 발매

록밴드 이브, 원년멤버 다시 한번 뭉쳤다…17일 스페셜 앨범 발매

최종수정 : 2017-07-14 14:19:55
▲ 록밴드 이브가 17일 스페셜 라이브 앨범 '위 아 이브'를 발매한다./미스틱엔터테인먼트

록밴드 이브 원년 멤버가 다시 한 번 뭉친다.

지난해 15년 만의 원년 멤버(김세헌, G.고릴라, 김건, 박웅) 재결성으로 화제를 모았던 이브는 오는 17일 스페셜 라이브 앨범 '위 아 이브(We are Eve)'를 발매한다. 이번 신보에는 신곡 '킬링 먼데이(Killing Monday)'를 포함해 지난 4월 '2017 이브 컴백콘서트 RETURN OF EVE', 5월 앙코르 콘서트 '이브 콘서트 RETURN OF EVE : AFTER PARTY'의 실황 라이브 7곡 등 총 8곡이 수록돼 있다.

이브는 지난해 재결성 발표 후 올해 1월 미니앨범 '로맨틱 쇼(ROMANTIC SHOW)'를 공개하며 완전체 컴백을 알렸다. 이후 4월과 5월 진행한 콘서트를 전석 매진시키며 여전한 인기를 입증했다. 이브는 이같은 팬들의 관심과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신곡은 물론 콘서트 라이브 버전을 엄선해 스페셜 앨범을 꾸리게 됐다.

신곡 'Killing Monday'는 현대인의 월요병 극복을 신나고 유쾌하게 그린 노래로 G.고릴라가 작사, 작곡했다. 기존 음악 틀에서 조금 탈피해 셔플 리듬에 비교적 가벼운 테마를 얹은 곡으로 보컬 김세헌 특유의 에너지를 느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브는 "우리는 많이 늙었지만, 이브의 자리는 여전히 있기에 앞으로도 계속해서 꾸준하게 활동해나갈 생각"이라며 "멤버 일부는 한 가정을 책임지고 있는 것처럼 음악 활동에서 선배 뮤지션으로서의 책임감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브의 스페셜 라이브 앨범 'We are Eve'는 17일 정오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