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지역

울산시, 태화강 국가정원 내 '자연주의정원' 식재작업 실시

태화강 국가정원 내 '자연주의정원'에 대한 식재작업이 이뤄진다.

 

울산시는 오는 10월 1일부터 7일까지 시민과 함께 만드는 공공정원 모델이 될 수 있도록 태화강 국가정원 내 자연주의정원 식재작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자연주의정원은 피트 아우돌프가 디자인한 것으로 면적 1만 8,000㎡ 규모로 현재 산책로 등 기반 시설이 조성되어 있다.

 

식재작업에는 해외정원사, 국내정원사, 시민정원사, 일반시민 등이 참여한다.

 

해외 정원사는 △이번 프로젝트의 설계를 담당하고 있는 바트 후스(Bart Hoes), △아우돌프가 디자인한 정원들의 시공 과정 책임자인 톰 더비터(Tom de Witte), △미국 시카고 루리가든의 정원 운영을 담당했던 로라 에카세티아(Laura Ekasetya) 등 6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자연주의정원 식재작업에 대해 시공감리를 맡는다.

 

국내정원사는 정원전문가로 활동하고 있는 14명으로 구성하여 식재 사전준비와 시민정원사와 함께 식재활동을 하게 된다.

 

시민정원사(360명)와 일반시민(300명)은 신청을 통해 참여한다.

 

희망자는 오는 9월 30일까지 울산시와 국가정원 누리집 등에서 안내하고 있는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태화강 국가정원의 품격 향상과 국제화를 위해 세계적인 수준의 자연주의정원을 조성 중에 있다"면서 "시민과 함께 가꾸어가는 정원 조성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