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국제 > 국제경제

[해외증시] TSMC “6월 말까지 자동차 칩 수요를 따라 잡을 수 있을 것”

TSMC 로고

TSMC(Taiwan Semiconductor Manufacturing Co Ltd) 회장이 6월 말까지 자동차 칩 고객 수요의 "최소 필요 물량"을 맞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미국 방송사 CBS에 밝혔다.

 

호황을 맞은 반도체 산업의 본고장인 대만은 이 문제를 해결하려는 노력의 최전선이자 중심부이며, 대만의 반도체 제조업체들은 생산능력을 끌어올리겠다고 약속해왔다.

 

마크 리우(Mark Liu) TSMC 회장은 12월에 공급 부족 소식을 처음 접했으며, 1월부터 자동차 제조사 공급을 위해 칩을 가능한 한 많이 짜내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리우 회장은 "현재 우리 고객의 최소 필요 물량을 따라잡으려면 두 달 정도 남은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자동차 칩 부족이 두 달 안에 끝나는 것이냐는 질문에 "아니"라고 답했다.그리고 "자동차 칩의 경우 특히 공급망이 길고 복잡해 7~8개월가량 걸린다"고 덧붙였다./박태홍기자 pth7285@metroseoul.co.kr

 

메트로경제의 해외증시뉴스는 Moya의 데이터 추출 기술이 활용돼 제공 되고 있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