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TV방송

신애라, "아이를 많이 좋아한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배우 신애라가 자녀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6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신애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건모 어머니는 신애라에게 아들이 하나인지 질문했다. 이에 신애라는 "아들 한 명은 낳았고 딸 둘은 입양했다"고 말했다. 이에 박수홍 어머니는 "어쩜 그렇게 사랑이 많나"며 물었다.

이어 "아이를 많이 좋아한다"며 "애가 많으면 좋겠어서 제가 낳다 낳다 입양도 해야지 이런 꿈이 있었다. 한 명 낳았더니 그만하고 입양해야지 싶었다. 입덧이 너무 심했다. 제가 그 때 라디오 DJ를 하고 있었다. DJ 하다 병원에 입원까지 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그리고 "우리 아들을 보니까 계속 낳을 만큼 유전자가 좋지도 않더라. 아이들이 너무 예뻐서 미칠 것 같다"라며 자식바보의 면면을 뽐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들이 화자가 돼 자식들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