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반조국연대 결집…"추석연휴 국조·해임건의안 물밑 협상"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野, 반조국연대 결집…"추석연휴 국조·해임건의안 물밑 협상"

최종수정 : 2019-09-10 15:43:02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오른쪽 가 10일 오후 국회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실로 오신환 원내대표를 방문,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오른쪽)가 10일 오후 국회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실로 오신환 원내대표를 방문,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본격적인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건의안·국정조사 추진에 나선다고 예고했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와 오신환 바른미래 원내대표는 10일 오후 국회에서 만난 후 이같이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오 원내대표와) 국회 내 실질적으로 조 장관 임명을 반대했던 세력을 해임건의안으로 다시 결집하는 것에 대해 (논의)했다"며 "반(反) 조국 연대를 공고히 해 해임건의안이 통과할 수 있도록 다같이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추석 연휴기간에라도 물밑협상을 해보려고 한다"며 "국정조사도 함께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기는 추후 검토하겠단 입장이다.

민주평화당·대안정치연대의 협조 여부에 대해선 "대안정치는 처음부터 조 장관에 대한 입장을 밝혔고, 평화당은 반대했지만 해임건의안 부분에 대해선 입장이 조금 바뀌고 있다"며 "계속적으로 대화를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