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문화예술회관, 공모사업 선정돼 국비 지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평택시 문화예술회관, 공모사업 선정돼 국비 지원

최종수정 : 2019-03-14 13:01:22

평택시 문화예술회관, 공모사업 선정돼 국비 지원

지원국비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운영에 사용

평택시청사 전경
▲ 평택시청사 전경

평택시 문화예술회관은 지난 13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공모전에서 '우리동네 문예인', '문화가 있는 날',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등 3건이 선정돼 6천5백만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원받는 국비로 진행되는 첫번째 프로그램은 '행복한 우리동네 문예인 프로젝트 K-folk dance'교육이다.

이는 그동안 반복된 육아와 가사활동으로 문화예술향유에 소홀한 기혼 여성들에게 한국무용의 기본적인 춤사위와 다양한 움직임을 통해 한국무용의 아름다움과 건강함을 선물하고자 한다.

한국무용을 기초부터 작품의 형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배우며 백스테이지 투어 및 코슈즈 및 풀치마 무상 제공 등 문화예술 전반에 대한 교육비용은 전액 무료로 진행된다.

매주 수요일 총 30회 운영으로 문화예술분야에 소외된 여성들에게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고 향후 문화예술인으로서 발돋음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모집인원은 관내 20대 이상의 기혼여성 25명이며,오는 20일부터 27일까지 문화예술회관 관리1팀에서 접수 가능하며, 인원초과 시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계층, 다문화가정 등 취약계층에 우선권을 부여할 예정이다.

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이번 예술교육을 통해 가정과 육아에 지친 여성들에게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문화예술 활동 기회를 제공하여 문화예술향유의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