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포]제주에서 피어난 '파리감성',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박물관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르포]제주에서 피어난 '파리감성',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박물관

최종수정 : 2019-02-13 15:45:21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 외관, 입구에 33m 크기의 에팔탑이 세워져 있다. 한불모터스
▲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 외관, 입구에 33m 크기의 에팔탑이 세워져 있다./한불모터스

제주도와 자동차를 사랑하는 이라면 한 번쯤은 가볼만한 곳이 있다. 제주도 서귀포시 있는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이다. 제주속의 '작은 파리'로도 불리는 곳이기도 하다.

13일 푸조관계자에 따르면 이곳은 국내 자동차 브랜드 중 최초의 자동차 박물관이자 프랑스 이외 지역 최초의 푸조 시트로엥 박물관으로 푸조 200년과 시트로엥 100년 역사를 엿볼 수 있다. 푸조 시트로엥 공식 수입원 한불모터스가 2년 동안 약 110억원을 투자해 약 8264m²부지 지하 1층, 지상 2층의 규모로 조성했다.

지난 12일 박물관에서 만난 푸조관계자는 "지난해 12월 공식 개관 이후 현재까지 5000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며 "방문객 비중은 제주도 현지인에 비해 외지에서 온 관광객들이 더 크지만 최근 입소문이 나서 도내 초, 중고교에서 견학 오는 학생 수가 많이 늘고 있다"고 전했다.

입구에 세워진 에펠탑은 '제주 속 작은 파리'라고 불리는 박물관의 명성을 더한다. 프랑스를 상징하는 건축물인 에펠탑은 첨탑과 안테나를 포함해 320m의 격자형 철탑인데 박물관에서 볼 수 있는 '제주 에펠탑'은 그 높이의 10분의 1 크기인 33m로 제작됐다.

박물관 1층은 시트로엥의 클래식카와 역사를 온·오프라인으로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인 '시트로엥 오리진스'와 다양한 오리지널 기념품을 구입할 수 있는 '헤리티지 스토어'로 구성됐다. 이곳에서는 차량모형, 손목시계, 다이어리 등 기념품을 판매하고 있다.

역대 푸조 자동차의 사진이 걸려있는 계단을 따라 2층으로 올라가면 푸조의 역사가 담긴 기념비적 모델들을 만날 수 있다.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 모델은 1911년에 생산된 클래식카 '타입 139A 트로피도'였다. 옛 유럽의 귀족들이 타고 다녔을 법한 고전적 느낌의 세련된 차량으로 마차에서 자동차로 넘어가는 단계에서 만들어진 초기 자동차의 모습을 그대로 담고 있다. 푸조 관계자에 따르면 이 모델은 1913년까지 2년간 551대가 생산됐다.

1911년에 생산된 타입 139A 트로피도 의 모습,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 2층에 전시돼 있다. 정연우 기자
▲ 1911년에 생산된 '타입 139A 트로피도'의 모습,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 2층에 전시돼 있다./정연우 기자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에 전시돼 있는 클래식카와 차량들의 모습 한불모터스
▲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에 전시돼 있는 클래식카와 차량들의 모습/한불모터스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에 전시된 차량들 한불모터스
▲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에 전시된 차량들/한불모터스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박물관 2층에는 푸조의 역대 베스트 모델들이 시대순으로 전시돼 있다. 정연우 기자
▲ 푸조 시트로엥 자동차박물관 2층에는 푸조의 역대 베스트 모델들이 시대순으로 전시돼 있다./정연우 기자

전시장 안 쪽으로 시계방향으로 돌면 1900년대 초반부터 2000대까지 전 세계 24군데 현장에서 생산된 푸조의 베스트 모델들을 시대 순으로 볼 수 있다. 타입 139A 트로피도를 포함해 153BR 토르피도(1923년), 201C 세단(1930년), 401D 리무진(1935년), 601세단(1934년) 등 5대의 클래식 카와 2006년에 생산한 207CC 등 총 17대의 차량들을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푸조와 시트로엥의 모터스포츠 역사는 물론 브랜드가 진출한 다양한 산업분야, 주요연혁 등 브랜드의 역사를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히스토리 룸, 푸조의 상징인 사자로고의 역사, 브랜드의 다양한 영상을 관람할 수 있는 미디어 룸도 마련됐다.

한편, 푸조시트로엥 자동차 박물관의 입장료는 성인 6000원, 학생 4000원, 초등학생 이하 어린이는 2000원이다. 푸조와 시트로엥 차량 보유 고객이나 푸조 시트로엥 제주도 렌터카 이용고객, 20인 이상 단체 관람객, 제주도민 등을 대상으로 한 별도의 할인이 제공된다.

그러나 교통편이 좋지 못하다는 점은 '옥의 티'로 남는다. 접근성이 떨어지는 데다 외진 곳에 위치해 있어 자가용이나 렌터카를 이용하지 않는다면 찾기가 힘들다.

푸조 관계자는 "교통편이 불편한 부분을 보완할 만한 방안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제주 내 푸조 렌터카 사업을 통해 박물관을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