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초청 패널토론 개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이화여대,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초청 패널토론 개최

최종수정 : 2019-02-12 15:29:20

- 13일 오전 국제교육관, '포용적 사회를 향하여' 주제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이화여자대학교(총장 김혜숙)는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이자 전 유엔개발계획(UNDP) 총재를 초청해 13일 오전 교내 국제교육관에서 패널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화여대 대학원과 주한 뉴질랜드 대사관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패널 토론회는 '포용적 사회를 향하여: 다문화 사회에서의 다양성과 리더십의 가치'를 주제로 한국과 뉴질랜드 학계와 금융계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한다.

헬렌 클라크는 선거로 선출된 최초의 뉴질랜드 여성 총리로 1999년~2008년까지 3차례 연임에 성공했다. 총리 재직기간은 물론 뉴질랜드 의회 의원으로서 무려 27년간 지속가능한 개발과 기후 변화 문제 해결을 비롯한 국제, 경제, 사회, 환경, 문화 분야를 아우르는 정책 개발에 광범위하게 참여했다. 이후 2019년~2017년까지 유엔개발계획 총재직을 역임하며 개발도상국가 일자리 창출과 빈곤 예방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번 토론회에서 클라크 전 총리는 이화여대 학생들과 만나 리더십에서의 다양성 등 그동안의 경험을 전할 예정이다.

한편 이화여대에는 그동안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2009년), 미첼 바첼렛 칠레 대통령(2009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2010년), 잉락 친나왓 태국 총리(2012년), 쿠엔틴 브라이스 호주연방 총독(2013년), 크리스틴 라가르드 IMF 총재(2017년) 등 세계 여성 리더들이 방문한 바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