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대졸 신입초봉 평균 3233만원 예상… 대기업은 3576만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올 대졸 신입초봉 평균 3233만원 예상… 대기업은 3576만원

최종수정 : 2019-02-12 15:28:06

- 인크루트, 기업 646곳 예상연봉 조사

2019년 기업규모별 대졸 신입사원 초임 예상액 인크루트
▲ 2019년 기업규모별 대졸 신입사원 초임 예상액 /인크루트

올해 국내 기업들의 대졸 신입사원 평균 초봉은 3233만원으로 예상됐다.

인크루트는 570개 기업을 대상으로 2019년 대졸 신입사원 초임연봉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기업규모별로 대기업은 3576만원이었고, 중견기업 3377만원, 중소기업 2747만원으로 집계돼 기업규모에 따라 연봉격차가 컸다. 특히 대기업 대비 중소기업 예상연봉은 829만원(약23%) 적었다.

지난해 8월 하반기 상장사 571곳 대상 대졸 신입 예상 초임은 평균 3334만 원으로 올해 예상 초임보다 소폭 많았다. 하지만 작년 10월 입사 1년 차 대졸 신입사원 992명을 대상으로 실제 지급받은 초임연봉 수준에 대해 설문조사 한 결과 평균 초임은 3181만 원으로 예상치보다 낮았다. 당시 대기업 신입사원은 3748만원, 중견기업은 3160만원, 중소기업은 2636만원이었다. 특히 대기업 신입사원 초봉이 중소기업보다 1100만원(약 30%) 높았다.

이에 따라 올해 신입사원 예상 초임은 지난해 하반기 대비 100만원(약 3%포인트) 적고, 실제 지급받는 임금은 기업규모에 따라 격차가 더 커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