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한체대 종합감사 착수… 성비위·입시비리 확인키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교육부, 한체대 종합감사 착수… 성비위·입시비리 확인키로

최종수정 : 2019-02-11 15:15:02

교육부, 한체대 종합감사 착수… 성비위·입시비리 확인키로

교육부가 체육계 성폭력 등 비리 사태와 관련해 11일 한국체육대학교에 대한 종합감사에 착수했다. 사진은 서울 송파구 한국체대 앞 연합뉴스
▲ 교육부가 체육계 성폭력 등 비리 사태와 관련해 11일 한국체육대학교에 대한 종합감사에 착수했다. 사진은 서울 송파구 한국체대 앞 /연합뉴스

체육계 성폭력 등 비리 사태와 관련해 교육부가 한국체육대학교(한체대)에 대한 종합감사를 11일 착수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총 14명으로 구성된 감시단이 오늘 한체대에 나가 종합감사를 시작해 22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감사단은 성폭력과 체육특기자 입시 등 분야에서 전문성을 지닌 직원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한체대 소속 운동선수와 일반 학생 모두에 대해 성폭력·폭력 사안을 조사하고 예방 교육 실태도 점검한다.

아울러 체육특기자 전형 입시관련 등 대학 입시를 포함한 대학 운영 전반을 살피고, 교육부 등에 접수된 비리 신고와 공익제보의 사실관계도 확인한다.

교육부는 이번 감사 결과 인권침해나 비리 행위가 확인될 경우 관련자들에 대한 징계와 수사 의뢰할 방침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