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민, 부친상 당해 '안타까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김정민, 부친상 당해 '안타까워'

최종수정 : 2019-01-11 12:12:20

 사진 김정민 인스타그램
▲ (사진=김정민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정민이 부친상을 당한 소식을 알렸다.

김정민은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고인이 된 부친의 소식을 전했다. 김정민에 따르면 그는 부친과 15년이 넘는 시간 동안 연락을 하지 않고 지냈으며, 그의 부친은 투병 끝 세상을 떠났다.

김정민은 "2019년 01월 09일 부친께서 고인이되셨다. 내일이 발인인 아버지 장례를 오늘 알았다"며 "빚투가 한창일 때 혹시 제 친부도 그런 게 있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들었다. 알아보고 싶었지만 15년이 넘게 연락도 없이 지냈고, 나에겐 너무 안 좋은 기억만을 남겨준 아버지였다. 그때가 살아계신 아버지를 볼 수 있는 마지막 기회였나보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저는 투병중이었던 것조차 알지 못했고 마지막 염을 하는 것도 보지 못했다"며 "아버지, 많이 미웠다. 정말 많이 원망했다. 하지만 돌아가시면 아무 의미가 없다는 말을 이제야 이해할 것 같다. 저도 용서하고 아버지도 저를 용서해주시길 바란다. 저를 용서하시고 편히 잠드시길 바란다"고 아버지를 떠나보내는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김정민은 지난 2003년 KBS2 청소년 드라마 '반올림'으로 데뷔했다. 이후 김정민은 올리브 '겟잇뷰티' 등 다수 예능 프로그램으로 사랑 받았다. '겟잇뷰티' 해외판 등을 통해 복귀를 준비 중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