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 등 공공근로 일자리사업 500여명 추진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취약계층 등 공공근로 일자리사업 500여명 추진

최종수정 : 2019-01-09 17:44:55

취약계층 등 공공근로 일자리사업 500여명 추진

평택시,1단계로 지난 7일부터 4개월간 170명 시작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019년 1단계 공공근로사업을 지난 7일부터 오는 4월19일까지 4개월간 추진한다.

공공근로사업은 직접적인 일자리 제공을 통해 저소득층의 생계안정을 도모하고 민간 고용시장으로 진입이 어려운 취업취약계층에게 직업 경험을 제공하게된다.

또한 청년 미취업자에게는 단기간의 취업 경험을 제공해 직업능력 향상에 도움을 주기 위해추진된다.

임금은 정부의 최저임금(8천350원)보다 14.9% 높은 평택시 생활임금을 적용해 시간당 9천590원의 임금을 지급한다.

1단계 공공근로사업은 환경정화사업, 서비스지원사업, DB구축지원사업 등의 분야에 170명을 채용하여 지역의 현안과 관련된 업무를 추진한다.

특히 환경정화사업을 위해 133명(78%)을 읍·면·동에 집중적으로 배치해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한다.

시 관계자는 "2019 공공근로사업 예산은 전년도 보다 4억 3천만원이 증액된 20억5천2백만원으로 오는 12월까지 3단계로 나누어 총 500여명의 일자리를 만들어 저소득층과 취업 취약계층에게 더 많은 근로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