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구)의료원 부지 임시공영주차장으로 무료 개방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안성시,(구)의료원 부지 임시공영주차장으로 무료 개방

최종수정 : 2019-01-09 17:45:16

안성시,(구)의료원 부지 임시공영주차장으로 무료 개방

도심 민간 위탁 노상 주차장 2곳도 무료 전환

안성시(시장 우석제)가 신청사 건립 재원으로 활용방침이던 (구)안성시 의료원 부지를 지난 4일부터임시 공영주차장으로 무료 개방했다.

안성시의 이같은 방침은 (구)안성시 의료원 부지에 경기행복주택과 주민센터, 체육시설, 국공립어린이집, 도시 숲 등 시민에게 필요한 공공시설을 설립키로 경기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기때문이다.

안성시는 지난 해 11월 25일, 경기도, 경기도시 공사와 도청 북부청사에서 '구 안성병원 부지 활용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와 관련 안성시는 본격적인 공사가 착수되기 전까지 (구)의료원 부지를 임시 공영 주차장으로 제공하기 위해 사업비(도비 100%) 3천 6백만 원을 들여 지난 4일 51대 주차 공간을 조성했다.

특히 (구)안성의료원 부지 일대는 3동 주민 센터와 우체국, 아파트가 밀집 되어 있어 상시 주차난을 겪었던 지역이다.

시는 이밖에도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시장 이용 편의 극대화를 위해, 그동안 민간에 위착 운영해 오던 장기로 노상주차장과 안성맞춤대로 2구간 노상주차장을 지난 1일부터 무료 주차장으로 전환 운영하고 있다.

무료 주차장은 총 53대 규모로 안성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인지사거리 구간과 서인사거리에서 인지사거리까지의 도심구간이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행복한 안성 건설을 위한 즐거운 변화는 우리 생활 속에서 시작 될 것"이라며 "수요에 비해 주차 공간이 아직도 부족한 만큼 주차질서에 대한 시민의식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