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뒤늦게 고백 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심석희, 뒤늦게 고백 왜?

최종수정 : 2019-01-09 02:07:54
조재범 측, '성폭행 의혹' 전면 부인

 사진 SBS
▲ (사진=SBS)

심석희가 성폭행 피해를 뒤늦게 고백했다.

심석희 선수는 조재범 전 코치로부터 4년간 상습 성폭행을 당했다고 8일 밝혔다. 미성년자였던 만 17세부터 수차례 성폭행을 당했다는 것이 심석희 선수의 주장이다.

현재까지 조 전 코치의 성폭행 혐의에 대한 구체적인 정황과 증거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다.

8일 SBS의 보도에 따르면 심석희는 주변에 도움을 요청하지 못했고, 가족에게조차 비밀로 해야했다. 선수생활을 지속할 수 없을지도 모른다는 불안감 때문.

마음을 바꾼 건 팬으로부터 온 편지. 심석희의 변호인은 "한 팬이 심 선수가 심하게 폭행을 당했음에도 올림픽이든 그 이후에든 선수 생활 열심히 하는 걸 보여주는 게 자기한테는 너무 큰 힘이 됐다면서 고백을 하는 편지를 주셨는데, 자기로 인해서 누가 힘을 낸다는 걸 보고 밝히기로 결심했다고 얘기를 들었다"고 전했다.

한편 조재범 전 코치 측 변호인은 같은 날 SBS를 통해 성폭행 혐의를 전면적으로 부인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