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이우, 유희열 "너무 잘 생겼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유희열의 스케치북' 이우, 유희열 "너무 잘 생겼다"

최종수정 : 2019-01-05 02:13:26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가수 이우가 출연해 이목을 끈다.

4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이우가 2019년 한 해 동안 더 많이 알려질 이름의 주인공으로 출연했다.

이날 이우는 등장하자마자 훤칠한 키와 잘생긴 외모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희열 역시 "너무 잘 생겼다. 나와 느낌이 너무 비슷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우는 2014년에 매드타운으로 활동했던 가수다. 이우는 "당시 예체능에서 유도를 잘 했던 조타라는 친구가 제일 유명했었다. 그때는 이건이라는 이름을 썼었다"고 말했다. 이어서 3년 뒤에 회사 사정으로 매드타운이 해체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우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음악에 대한 끈을 놓지 않고 발라드 가수로 새 출발을 했음을 알리며 무대에 대한 갈증을 고백해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기도 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