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 불구속기소, 잇따른 도박 논란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슈 불구속기소, 잇따른 도박 논란

최종수정 : 2018-12-28 10:13:01

 사진 MBC
▲ (사진=MBC)

그룹 S.E.S 출신 슈가 기 및 국내 도박 혐의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으나 마카오에서 수억 원대 도박을 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27일 경향신문은 서울동부지검 형사2부는 슈를 상습도박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보도했다.

슈는 지난 2017년부터 2018년까지 마카오 도박장에서 수 차례에 걸쳐 수억 원대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슈는 지난 6월 서울 한 호텔 카지노에서 2명으로부터 6억 원을 빌린 후 갚지 않은 혐의(사기)로 고소 당한 것과 관련해서는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 국내 도박 혐의도 무혐의 처분됐다.

해외 영주권자인 유씨가 외국인 전용 카지노에 들어가 도박을 한 만큼 특례조항 적용 대상이 된 것. 하지만 검찰은 해외에서 상습 도박을 한 혐의는 예외조항이 없어 처벌이 가능하다고 판단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