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태관 별세, 윤종신 애도 "형 감사했습니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전태관 별세, 윤종신 애도 "형 감사했습니다"

최종수정 : 2018-12-28 03:22:20

 사진 봄여름가을겨울 엔터테인먼트
▲ (사진=봄여름가을겨울 엔터테인먼트)

봄여름가을겨울의 멤버 전태관이 별세했다. 향년 56세.

복수 매체 보도에 따르면 전태관은 28일 별세했다. 전태관은 6년 전 신장암이 시작됐고, 2년 전 어깨뼈로 전이됐지만 그럴 때마다 잘 이겨냈다. 하지만 결국 이날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지난 4월 세상을 떠난 아내 곁으로 갔다.

전태관은 지난 1986년 故 김현식이 결성한 '김현식의 봄여름가을겨울' 밴드로 음악 인생을 시작했다.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봐', '어떤 이의 꿈', '브라보 마이 라이프' 등의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다.

가수 윤종신은 28일 오전 1시 50분쯤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태관 형께서 세상을 떠나셨어요. 아프지 않은 곳에서 편히 쉬세요. 형 감사했습니다"라며 비보를 전했다.

윤종신은 지난 11월 공개된 봄여름가을겨울 데뷔 30주년 트리뷰트 음원 프로젝트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 Vol.3 수록곡인 '첫사랑' 리메이크 작업을 함께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