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제를 위하여' 이태임, "노출 연기, 전도연 생각하며 임했다&quo..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황제를 위하여' 이태임, "노출 연기, 전도연 생각하며 임했다"

최종수정 : 2018-12-07 02:43:32

 사진 영화 스틸컷
▲ (사진=영화 스틸컷)

영화 '황제를 위하여'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태임 이민기 주연의 영화 '황제를 위하여'가 7일 새벽 채널 CGV에서 방영됐다.

지난 2014년 개봉한 '황제를 위하여'는 한방을 꿈꾸는 밑바닥 인생 이환(이민기)과 섹시하고 매혹적인 여사장 연수(이태임)의 이야기를 그린다.

상하(박성웅)가 이끄는 부산 최대의 사채조직 황제 캐피탈과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템테이션의 여사장 연수는 섹시한 몸매와 묘한 분위기로 단번에 이환을 사로잡는다.

이 영화에서 이태임은 데뷔 이래 첫 노출로 과감히 전라 노출을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

'황제를 위하여' 노출 연기에 대해 이태임은 당시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진심을 담아 연기하면 노출을 하더라도 피하지 않고 연기한 자신의 가치를 더 높아질 것이라 생각해 도전하게 됐다"고 말한 바 있다.

또 노출 연기를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묻자 "롤모델인 전도연을 생각하며 임했다"며 "결정 전 어머니께 여쭤보자 배우의 길을 가는데 필요한 부분이라면 그것 또한 나쁘지 않을 거라고 말해줬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