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도유치원 붕괴 사고, 사고진상조사위원회 새로 구성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상도유치원 붕괴 사고, 사고진상조사위원회 새로 구성

최종수정 : 2018-09-14 02:51:25
상도유치원 붕괴
 사진 연합뉴스TV
▲ (사진=연합뉴스TV)

상도유치원 붕괴사의 공정하고 객관적인 조사를 위해 사고진상조사위원회를 새로 구성했다.

13일 서울 동작구는 상도유치원 붕괴사의 조사를 위해 사고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상도유치원 붕괴사의 새 조사위원회 위원은 ▲국토부(3) ▲서울시(3) ▲교육청(2) ▲구의회(3) ▲민간협회(3)에서 추천받은 건축·토목공학교수, 토질 및 기초전문가, 구조기술사, 토목시공기술사 ▲학부모대표 등 모두 16명이다.

상도유치원 학부모 대표도 붕괴사의 조사를 위해 위원회 위원으로 참여해 의견을 개진할 수 있게 했다.

공정성을 기하기 위해 굴토와 건축심의에 참석했던 위원과 구청 관련공무원 등 업무관련자는 배제됐다.

상도유치원 붕괴사 조사를 위한 진상조사위는 14일 회의를 통해 현장조사 등 향후 계획을 확정한다. 21일까지 조사활동을 진행한다. 위원회에서 필요하다고 결정할 경우 조사기간을 연장한다.

진상조사위는 이미 실시한 1~2차 사고현장 조사결과와 이번 진상조사위원회 결과를 함께 분석해 사고원인을 규명한다.

구 관계자는 "14일 위원회 회의결과에서 결정된 사항에 대해서는 추가로 발표할 예정이다. 객관적이고 투명한 사고 원인규명을 하겠다"며 "유치원 원아들의 안전과 교육의 정상화를 최우선으로 해 우리 구에서 할 수 있는 모든 대안을 검토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6일 밤 서울 동작구 상도동 다세대주택 공사현장에서 흙막이가 무너져 인근 상도유치원 일부가 붕괴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