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포잔치' 감독에 '진달래&박우혁 예술그룹'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타이포잔치' 감독에 '진달래&박우혁 예술그룹'

최종수정 : 2018-07-11 13:13:05
타이포잔치 예술감독에 선정된 진달래 박우혁 예술그룹 출처 문체부
▲ 타이포잔치 예술감독에 선정된 '진달래&박우혁 예술그룹'(출처:문체부)

국제 타이포그래피 비엔날레인 '타이포잔치 2018-2019'의 예술감독에 '진달래&박우혁 예술그룹'이 선정됐다.

'진달래&박우혁 예술그룹'은 현재 디자인스튜디오 타입페이지의 대표이자, 간행물 '아카이브안녕'의 발행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진달래'와 현재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디자인학과에서 조교수로 재직하고 있는 '박우혁'으로 구성된다. 이번 예술감독 선임은 이 비엔날레 조직위원회의 후보자 추천을 통해 이루어졌다.

격년으로 열리는 '타이포잔치'는 지난 2001년 첫 개최 이후 올해 6회를 맞이했다. 타이포그래피는 활판으로 하는 인쇄술, 편집 디자인에서 활자의 서체나 글자 배치 따위를 구성하고 표현하는 일을 뜻한다. 올해 행사에서는 '타이포그래피와 사물'이라는 주제로 활자에서부터 유무형의 사물들이 가진 글꼴(타이포)의 다양한 의미를 탐구한다. 본행사를 준비하는 프리비엔날레인 '타이포잔치 사이사이 2018-2019: 국제 타이포그래피 비엔날레'는 오는 10월 옛 서울역인 문화역서울 284에서 열릴 예정이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