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수정 : 2017-05-18 15:30:22

TV 속 뽀로로와 뛰어논다…KT '올레tv' 하이퍼 VR 출시

▲ 18일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임헌문 KT 매스총괄 사장이 어린이들과 함께 IPTV 하이퍼 VR 서비스 'TV쏙'을 소개하고 있다. / KT

뽀로로, 미니언즈 등 캐릭터와 뛰어노는 아이들의 꿈이 실현된다. 가상현실(VR)과 어린이 콘텐츠가 결합된 서비스로 아이들이 TV 화면에 출연해 캐릭터와 어울릴 수 있게 된 것이다.

KT는 18일 '올레tv'를 통해 하이퍼 VR 기술과 어린이 콘텐츠를 결합한 'TV쏙'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인터넷TV(IPTV)에서 하이퍼 VR 서비스가 제공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하이퍼 VR이란 사용자가 영상 속으로 들어가 직접 출연하는 기술을 뜻한다.

임헌문 KT 매스총괄 사장은 "TV쏙 서비스는 영·유아 자녀를 둔 가정에서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KT는 이번에 선보인 '하이퍼 VR 서비스' TV쏙을 바탕으로 콘텐츠가 다채롭게 소비되는 미디어 플랫폼 생태계를 만들고 고객의 생활을 변화시키는 다양한 혁신 기술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강조했다.

19일부터 올레 tv를 통해 상용화되는 TV쏙은 어린이가 IPTV와 스마트폰을 매개로 현실감 넘치는 VR를 제공하는 양방향 놀이학습 서비스다. 미취학 아동의 신체 및 감성 발달을 위한 세 가지 서비스가 핵심이다.

우선 KT의 '실시간 객체 추출 및 합성' 기술로 주문형 비디오(VOD) 영상과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영상을 실시간으로 합성해 우리 아이가 TV 속으로 '쏙' 들어간다. 또 거실을 배경으로 한 TV 화면 속에서 뽀로로, 핑크퐁, 미니언즈 등 인기 캐릭터들이 돌아다녀 마치 우리집이 애니메이션의 무대가 된 듯한 느낌을 준다. '매직미러' 서비스로 TV 화면 속 아이의 모습이 데칼코마니 형태로 연출된다.

KT는 TV쏙 서비스가 영·유아 교육 솔루션으로 적극 활용될 것으로 내다봤다. 행동발달 전문가 손정선 박사는 "TV 시청은 교육적인 측면에서 영·유아들에게 부정적이라는 인식이 있었지만, TV쏙은 상상력을 키워줄 뿐 아니라 성취감, 창의력 등을 높일 수 있어 교육적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T는 오는 6월까지 아이코닉스(뽀로로), 스마트스터디(핑크퐁) 등 글로벌 키즈 콘텐츠 공급자들과 협업해 80편 이상의 하이퍼 VR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TV쏙 서비스는 별도의 장비를 구입하지 않아도 이용할 수 있다. 무선 인터넷(Wi-Fi)에 연결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 TV쏙 앱을 설치, 실행한 후 올레 tv 채널 999번이나 키즈 메뉴로 이동해 TV쏙 서비스를 실행하면 된다.

기가 UHD tv 가입자 중 '올레 tv 라이브'를 이용하고 있다면 19일부터 무료체험 기간 동안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인공지능 TV '기가지니' 이용자는 오는 7월부터 이용할 수 있으며, 2015년 11월 이전 가입한 올레 tv 이용자는 오는 9월부터 순차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보다 빨리 TV쏙을 이용하고 싶다면 KT 고객센터에서 기가 UHD tv 가입 후 최신형 셋톱박스로 교체하면 된다.

임헌문 사장은 "지금까진 드라마가 중심이었다면 새로운 한류 열풍은 우리만의 콘텐츠와 기술 결합된 스마트 미디어 서비스 될 것"이라며 "스마트 미디어 서비스로 손에 잡힐 수 있는 4차 산업혁명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 메트로 신문
  • 모바일앱 설치 바로가기
  •  
  • 페이스북
  • 트위터